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마녀사냥’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 VOD 시청시간 1위





 

JTBC ‘마녀사냥’이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 VOD 시청 시간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방송통신위원회가 발표한 ‘2014년도 상반기 VOD시청시간 조사’에 따르면 JTBC ‘마녀사냥’은 본방송 시청시간 대비 VOD 시청시간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프로그램 기준 VOD 시청시간은 SBS ‘별에서 온 그대’가 16,634,134시간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15,779,985시간), MBC ‘무한도전’ (14,723,774시간), SBS ‘런닝맨’(13,351,636시간)이 뒤를 이었다. JTBC ‘마녀사냥’은 8,804,001시간으로 6위를 기록해 비지상파 채널 중 유일하게 10위권에 포함됐다.



본방 시청시간 대비 VOD 시청시간 비율이 높은 프로그램은 JTBC ‘마녀사냥’(TNmS 76.2%, 닐슨코리아 62.2%)이었다. 그 다음은 ‘밀회’(57.5%, 46.9%)였으며, SBS ‘심장이 뛴다’(28.5%, 29.7%), SBS ‘신의 선물-14일’(24.3%, 27.2%), MBC ‘코미디에 빠지다’(24.1%, 29.3%)의 순으로 나타났다.



방통위는 VOD시청시간 조사가 가능한 전국 6개 케이블TV사(티브로드, HCN, CCS충북, KCTV제주, 금강방송, 울산중앙방송)와 2개 IPTV사(KT, SKB)로부터 14년 상반기 매달 VOD시청시간 자료를 제출받아 분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