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히든싱어’ 전현무, 조관우 모창능력자 결혼식 사회 ‘의리 있는 남자’

[사진 JTBC 제공]




 

JTBC ‘히든싱어’의 MC 전현무가 ‘조관우’ 모창능력자 강남순씨의 결혼식 사회를 봐주겠다던 약속을 지켰다.



전현무는 지난 4월 모창능력자 강남순씨의 결혼식 진행을 위해 모든 스케줄을 뒤로 하고 대전을 찾았다. 4남매를 두고 뒤늦게 결혼식을 올리게 된 강남순씨의 사연에 감동을 받아 보탬이 되고 싶어했다는 게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이날 결혼식은 대전의 한 교회에서 열렸으며 강남순씨가 직접 축가를 불렀다.



전현무 소속사의 한 관계자는 “조관우 편 방송이 나간 후 강남순씨로부터 ‘결혼식 날짜가 잡혔다’는 반가운 연락을 받았다. 강남순씨는 미안해하며 ‘진짜로 사회를 봐줄 수 있겠냐’고 물었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 전현무가 이미 ‘강남순씨의 결혼식이 있는 날엔 어떤 스케줄도 잡지 말아달라’고 회사에 부탁을 해둔 상태였다. 일주일에 하루 정도 겨우 쉴 수 있는 바쁜 스케줄이었지만 강남순씨와의 약속이 최우선이었다. 전현무는 나름 의리도 있는 남자다”고 덧붙였다.



강남순씨는 지난해 3월 방송된 ‘히든싱어’ 시즌1의 조관우 편에 모창능력자로 출연했다. 당시 강남순씨는 조관우의 목소리를 완벽하게 재현해낸 것 뿐 아니라 외모까지 비슷해 ‘조관우 아바타’라는 말을 들었다. 강남순씨는 당시 방송에서 4남매를 낳아 기르면서도 어려운 생활형편 때문에 결혼식을 올리지 못했던 사연을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