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본 카라스코, 초미니 블루 스커트 입고 '찰칵' "RYU 보러 왔어?"





 

'이본 카라스코'.



'LA 다저스'의 여신 이본 카라스코가 경기장에 등장했다.



카라스코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다저스타디움서 열리는 2014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경기를 관전하기 위해 경기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카라스코는 평소에도 즐겨 입는 초미니 스커트를 입은 채 아름다운 미모를 과시해 선수들과 취재진을 즐겁게 만들었다.



이본 카라스코는 다저스 홍보팀 직원으로 알려졌다. 이본 카라스코는 트위터를 통해 팬들과도 소통하고 있다.



올 시즌 12승을 올리며 박찬호의 18승에 도전하고 있는 류현진은 다음달 2일 시카고 컵스를 상대로 13승에 도전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본 카라스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