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주대 '천명원 천마', 혈관에 쌓인 유해산소 제거, 기억력 감퇴 예방

전주대는 무주 천마를 이용해 건강식품 브랜드 ‘천명원 천마’를 개발했다. [사진 전주대학교]
전국 천마 생산량의 60%는 전북 무주에서 나온다. 전주대학교는 이 무주 천마를 활용해 ‘천명원 천마’라는 브랜드로 건강식품을 개발했다. 철저한 품질관리로 유효성분의 함량을 최대로 높인 데다 착한 가격의 정가제도를 고집해 이미 인기를 얻고 있다.



어지럼증·중풍에도 효능

 올 3월에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지원하는 지역연고산업육성사업 2단계 사업에 선정됐다. 이를 통해 전주대는 무주 천마를 더 체계적으로 육성·개발할 수 있게 됐다. 신제품 개발, 제품 품질 향상, 기능성식품 연구 등을 추진하고 있다.



 천마는 예로부터 어지럼증·중풍·고혈압 등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왔다. 동의보감을 비롯해 본초강목·약품화의·중약대사전·신농본초경·일화자초본·개보본초 등 한의서에서 천마의 효능에 대한 기록을 찾아볼 수 있다.



  실제로 천마는 게스트로딘·바닐리알콜·에르고티오닌 등 기능성 물질을 함유하고 있는 것으로 연구됐다. 천마는 게스트로딘의 약리작용으로 혈관에 쌓인 유해산소를 제거해 기억력 감퇴를 막고 뇌신경을 보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바닐리알콜의 약리작용에 의해 간질·심장발작·폐암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무주는 큰 일교차 등 천마 생육에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어 무주 천마는 품질이 우수한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문의는 063-228-6977.  



김승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