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채영 사망, 애도의 물결…지난해 위암 판정 받고는

[사진 소속사 제공]


 

‘유채영 사망’.

위암 투병 중 사망한 가수 고(故) 유채영의 장례절차가 공개됐다.



소속사 150엔터테인먼트는 24일 오후 “故유채영의 발인은 기독교식 3일 장으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이어 “26일 토요일 오전 7시 40분에 발인식을 갖는다”며 “이후 인천 화장장에서 화장 후 서현 추모공원에 안치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채영은 이날 오전 8시 남편과 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숨을 거뒀다. 유채영은 지난해 10월 위암 말기 판정을 받고 최근까지 투병 생활을 해오다 끝내 사망했다. 빈소는 서울 연세대학교 신촌 세브란스병원 특2호실에 마련됐다.



1994년 혼성그룹 쿨로 데뷔한 유채영은 이후 그룹 어스 등으로 활동해오다 이후에는 배우와 예능인으로 주목을 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채영 사망’.



[특집]그배 세월호, 100일의 기록 더보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