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히든싱어’ ‘썰전’ ‘마녀사냥’ ‘비정상회담’ 참신한 기획으로 시청자 눈길





 

‘히든싱어’, ‘썰전’, ‘마녀사냥’, 비정상회담’ 등 JTBC 예능 프로그램이 독특한 소재와 참신한 기획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2011년 12월 1일 개국한 JTBC는 모창을 소재로 한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를 시작으로 미디어비평프로그램 ‘썰전’, ‘마녀사냥’, ‘비정상회담’ 등을 성공시키며 예능명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12년 12월 21일 첫 전파를 탄 ‘히든싱어’는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시작하여 오는 8월 ‘히든싱어’ 시즌3 까지 방송을 앞둔 명실상부한 JTBC 대표 예능프로그램이다. ‘히든싱어’는 음악 프로그램의 신기원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으며 방송 이후 출연 가수의 노래를 다시 듣는 ‘음원 역주행’ 열풍을 일으켰다.



‘히든싱어2’ 파이널 무대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인 9.1%를 기록하며 눈길을 끌었다. 오는 8월에는 이선희가 첫 출연자로 확정돼 ‘히든싱어3’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미디어 비평 프로그램 ‘썰전’은 사회와 대중문화의 이슈를 심층적으로 다루며 매회 화제가 되고 있다. 김구라, 강용석, 이철희가 진행하는 ‘썰전’ 뉴스 코너와 김구라, 강용석, 허지웅, 이윤석, 박지윤이 MC를 맡은 ‘예능심판자’ 코너는 시청자들이 궁금해하는 핫한 이슈를 성역 없이 다루며 재미와 정보를 동시에 전달하는 새로운 형식의 프로그램으로 눈길을 끌었다.



‘썰전’은 2013년 11월 ‘뉴미디어대상 방송 부문’을 수상했으며, 2014년 1월 갤럽에서 조사한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프로그램 9위에 오르는 성과를 거뒀다.



‘마녀사냥’은 20-40대 남녀의 사랑과 연애에 대한 솔직한 고민과 사연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연애에 대한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마녀사냥’은 네 명의 MC 신동엽, 성시경, 허지웅, 유세윤의 진솔한 입담과 20~40대 남녀의 솔직한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이원생중계’ 등으로 ‘그린라이트’와 ‘낮져밤이’ 등 신조어를 탄생시켰다.



지난 3월에는 일본에도 진출해 유료 위성방송 채널인 ‘DATV’에서 방송되었으며, ‘그린라이트’는 김난도 교수의 저서 ‘트렌드 코리아 2013’에서 2013년의 대표 신조어로 꼽히는 등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최근에는 ‘비정상회담’이 3회 만에 화제가 되고 있다. ‘비정상회담’은 11개국 다국적 청년들이 나누는 대화를 통해 공감과 교훈을 불러일으키며 월요 예능의 신흥 강자로 떠올랐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