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호주 그레이트 오션 로드서 한국인 관광객 태운 버스 추락…5명 사상

[출처=www.abc.net.au]




호주에서 한국인 관광객들을 태운 버스가 절벽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호주 ABC 방송은 24일(이하 현지시간) “한국인 관광객들을 태운 버스가 절벽 아래로 추락해 관광객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이어 “사고는 이날 오후 2시쯤 6명의 관광객을 태우고 남부 빅토리아 주의 ‘그레이트 오션 로드’를 달리던 미니버스가 젤리브랜드 로우어 교차로 인근 협곡에서 20m 아래 절벽으로 추락하면서 일어났다”고 방송은 전했다.



빅토리아 주 긴급구조대 폴 홀맨(Paul Holman)은 “사고 버스에는 18세에서 20대 중반까지의 한국인 관광객들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사고 원인은 확인중”이라고 말했다.



빅토리아 주 경찰에 따르면 이 사고로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여성 승객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 버스운전자와 한 명의 승객이 심하게 다쳐 항공기에 의해 멜버른 알프레드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다른 3명의 경상자들은 질롱(Geelong)으로 이송됐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특집]그배 세월호, 100일의 기록 더보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