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축구협 기술위원장에 황보관 물러나고 이용수 선임

‘이용수’. [사진 일간스포츠]




‘이용수’ ‘황보관’.





이용수(55) 대한축구협회 미래전략기획단장이 신임 기술위원장에 선임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4일 “황보관 전 기술위원장의 후임으로 이용수 새종대 교수를 선정했다”며 “기술위원회의 위상을 강화하고 축구팬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소개했다.



축구협회는 지난 10일 황 전 기술위원장과 홍명보 대표팀 감독이 동반 사퇴한 지 2주 만에 기술위원장을 세웠다. 기존의 기술위원회를 해산하고 새로운 조직을 구성할 계획이다. 이 위원장은 2002 한일 월드컵 때 기술위원장을 맡아 4강 신화를 도왔다.



축구협회는 새로 꾸려지는 기술위원회의 독립성을 최대한 보장하고 기술위원회의 역할 및 권한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용수 신임 기술위원장은 28일 오전 10시 축구회관 2층 다목적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소감 및 향후 기술위원회 운영 계획 및 목표에 대해 밝힐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용수’.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