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용산 푸르지오 써밋, 거실에서 남산·한강이 한눈에

대우건설은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 용산역전면 제2구역에서 용산 푸르지오 써밋(조감도)을 분양 중이다. 아파트와 함께 오피스텔·오피스·상업시설 등이 들어서는 복합시설이다. 지하 9층~지상 38, 39층 2개 동이다. 아파트 151가구(전용 112~273㎡), 오피스텔 650실(25~48㎡)으로 구성된다.



대우건설은 최고급의 마감과 최신 주거기술을 적용해 이 단지를 지역 랜드마크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단지명에도 정상·최고점·정점을 의미하는 ‘써밋(summit)’을 넣었다.



한강과 남산 조망이 가능하다. 한강시민공원·용산가족공원 등이 주변에 있다. 용산역과 신용산역이 걸어서 5분 이내 거리인 역세권으로 지하철 1·4호선, 중앙선, KTX를 이용할 수 있다.



이 단지는 38층의 주거동과 39층의 업무동(오피스텔·오피스 등)으로 나뉜다. 주거동은 조망과 채광이 좋은 4면 개방형의 타워형 구조 설계했다. 최상층에는 복층형 펜트하우스(전용 273㎡)가 들어선다. 오피스텔이 있는 업무동은 커튼월 공법을 적용해 외관이 보기 좋다. 외벽에는 BIPV(태양광) 시스템을 적용해 친환경 디자인을 구현했다.



 분양가는 3.3㎡당 아파트 평균 2800만원대, 오피스텔 1400만원대다. 분양 문의 1899-1331.



황정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