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PETA’의 채식 권유 행사






















미국 워싱턴 DC 국회의사당에서 16일(현지시간) 동물보호 단체 ‘PETA’의 채식 권유 행사가 열렸다. 모델 코트니 스터든(Courtney Stodden, 19)이 채소로 만든 핫도그를 먹고 있다. 이날 스터든은 상추로 만든 비키니를 입고 사람들에게 채소로 만든 핫도그를 나눠주었다. 스터든의 가슴 부분에는 ‘채식을 하자(go veg!)’라고 적인 이름표가 붙어있다. [AFPBBNews=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