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승환 22세이브, 센트럴리그 구원 부문 1위



‘오승환 22세이브’

일본 프로야구 오승환(32·한신)이 22세이브를 기록하며 센트럴리그 구원 부문 1위로 전반기를 마쳤다.

오승환은 16일 나고야돔에서 벌어진 주니치 드래곤스와의 경기에서 2-0으로 앞선 9회말 등판해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면서 팀 승리를 지켰다. 평균자책점도 2.00까지 낮췄다ㅣ.

이날 한신 선발 랜디 메신저는 8이닝 13탈삼진 무실점으로 역투를 펼치고 오승환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오승환은 메신저와의 경기에서 두 번이나 승리를 날린 기록이 있다.

9회말 오승환은 첫 타자 아라키 마사히로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워 첫 아웃카운트를 잡았다. 이어 앤더슨 에르난데스를 루킹 삼진으로 잡은 후 주니치의 4번 와다 가즈히로까지 뜬공으로 잡아내 팀의 승리를 지켰다.

한신은 45승 38패 1무를 기록하며 센트럴리그 2위로 전반기를 마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