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여야 대표 첫 회동 … 세월호 담판 결렬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왼쪽), 이완구 원내대표(오른쪽 둘째)와 새정치민주연합 안철수 공동대표(왼쪽 둘째), 박영선 원내대표(오른쪽)가 16일 세월호 특별법 처리를 위해 국회에서 처음 회동했다. 세월호 특위에 수사권을 주는 문제를 놓고 의견이 엇갈려 협상은 결렬됐다.

오종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