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미·일 국방 밀월 과시한 날, 푸틴은 미국 턱밑 쿠바로



미국과 중국·러시아 간 대결 구도가 이어지며 ‘원교근공(遠交近攻) 외교’가 본격화하고 있다. 척 헤이글 미국 국방장관(왼쪽 사진 왼쪽)은 11일(현지시간) 미 국방부에서 오노데라 이쓰노리 일본 방위상과 만나 집단적 자위권 의결을 “역사적 결정”이라고 평가했다. 이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오른쪽 사진 오른쪽)은 미국 앞마당 격인 쿠바에서 피델 카스트로 전 의장을 만나 돈독한 관계를 과시했다. [워싱턴·아바나 로이터·AP=뉴스1·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