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남 역삼동 산후조리원서 화재…아기 산모 긴급 대피

‘조리원 화재’.



서울 강남의 한 산후 조리원에서 불이 나 대피 소동이 일어났다.



9일 오전 10시 49분 서울 강남구 역삼동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화재는 7분 만에 진압됐지만 산모와 갓난아기 30명과 직원 40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있었다.



8층 상가건물의 3층에 있는 산후조리원에서 난 불은 에어컨 실외기를 태운 뒤 7분 만에 꺼졌다.



경찰은 에어컨 실외기가 과열된 것을 화재 원인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