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4 브라질] 클로제 신기록 수립, 호나우두도 제쳤다 "명불허전이네"



‘클로제’ ‘브라질 독일’. [사진 KBS 화면 캡처]




 

‘클로제 신기록’ ‘브라질 독일’.



독일의 백전노장 미로슬라프 클로제(36)가 월드컵의 새 역사를 썼다.



클로제는 9일 오전 5시(한국시간) 브라질 벨루오리존치의 이스타지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브라질과의 2014브라질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선발로 출전해 전반 23분에 팀의 두 번째 골을 터뜨리며 7-1 대승에 기여했다.



이전까지 3차례 월드컵 본선에 출전해 총 14골을 기록한 클로제는 이번 대회에서 2골을 추가했다. 월드컵 통산 최다 16번째 골로 은퇴한 브라질선수 호나우두(38)의 15골 기록도 갈아치웠다.



한편 브라질은 척추 골절상으로 빠진 네이마르(바르셀로나)와 경고 누적으로 빠진 티아고 실바(파리 생제르맹)의 공백 속에 수비도 붕괴하면서 7골을 내 줬다.



온라인 중앙일보

‘클로제 신기록’ ‘브라질 독일’. [사진 S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