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4 브라질] 골골골골골골골 vs 골…'전차군단' 독일에 폭격당한 브라질

‘브라질 독일’. [사진 KBS 화면 캡처]
 







‘브라질 독일’.



전차군단 독일이 브라질을 7-1로 대파하고 2014 브라질 월드컵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독일은 9일(한국시간) 브라질 벨루오리존치 미네이랑 주경기장에서 열린 브라질과의 4강전에서 전반 11분 토마스 뮐러(바이에른 뮌헨)의 선제골을 시작으로 전반에만 무려 5골을 넣었다.



이날 브라질은 척추 골절상으로 빠진 네이마르(바르셀로나)와 경고 누적으로 빠진 티아고 실바(파리 생제르맹)의 공백 속에 귀신에 홀린 듯 수비도 붕괴하면서 7골을 내 줬다.



이번 경기의 승리로 독일은 2002년 한·일 월드컵 결승에서 브라질에 0-2로 져 준우승에 머물렀던 상처를 잊고 1990년 이탈리아 월드컵 우승 이후 24년 만에 월드컵 우승 트로피를 바라볼 수 있게 됐다.



이날 경기의 최우수 선수(MOM, Man Of the Match)로 선정된 토니 크로스(바이에른 뮌헨)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브라질 선수들이 위축되어 있어서 승리를 예감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브라질 독일’. [사진 K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