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호주 방문한 아베 총리, 연설서 한 말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8일(현지시간) 호주 캔버라 연방 의회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아베 총리는 이날 일본과 호주가 '특별한 관계'를 위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고 말했다. 일본과 호주는 경제동반자협정(EPA)과 방위장비품 협력협정을 체결한다.



아베 총리는 일본의 집단 자위권 행사 용인 등 안보 법제 정비도 언급했다. "일본은 가능한 많은 것을 외국과 공동으로 할 수 있도록 안보 법적 기반을 쇄신하고 있다"고 말한 아베 총리는 미국·일본·호주 3개국의 관계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또 "무엇인가를 주장하려면 법을 준수하고 힘이나 위협을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해 중국의 해양 진출을 견제하는 발언을 하기도 했다.



아베 총리가 의회에서 브론윈 비숍 하원의장과 악수하고 있다. 캔버라에 도착한 아베 총리가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아베 총리는 오세아니아를 순방 중이다. [AP=뉴시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