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크라임씬' NS윤지, "학창시절에 축구선수였다" 깜짝 고백

NS윤지가 과거 축구선수로 활동했다고 주장했다.



4일 방송되는 JTBC ‘크라임씬’ 여섯번째 에피소드에서는 ‘축구장 살인사건’을 내보낸다.



‘크라임씬’에서 다른 출연자들의 추리에 혼선을 빚을 만큼 인형 같은 외모와 여성스러움을 자랑하는 NS윤지.



그런 NS윤지가 ‘크라임씬’ 녹화 중 예상치못한 반전 과거를 고백했다. 축구복을 입고 ‘부심’ 역할을 맡은 NS윤지가 “사실 학창시절에 축구선수였다”며 과거를 회상한 것이다.



예상치 못한 NS윤지의 과거 고백에 출연자 모두 의외라는 반응을 보였다. NS윤지는 이어 과거 축구선수 출신답게 준비된 유니폼과 축구화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범죄현장(축구장)을 활발하게 누볐다.



‘크라임 씬’은 ‘RPG 추리게임’을 표방하며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국내외에서 일어났던 실제 사건을 모티프로 살인 사건 현장을 재구성한 뒤 결백을 주장하는 용의자들 중 진짜 ‘범인’을 찾아내는 형식이다.



NS윤지가 ‘축구장 살인 사건’ 에피소드에서 범인검거에 성공할 수 있을지 5일(토) 밤 11시 JTBC ‘크라임 씬’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