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정희, 남편 서세원 상대로 이혼소송 제기 ‘결혼 32년 만에…’

[사진 SBS 캡처]


 

‘서정희’.



방송인 서정희(54)가 남편 서세원(58)을 상대로 이혼소송을 제기했다.



서정희는 2일 자신의 법무대리인을 통해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청구소송 관련 소장을 접수했다.



서정희와 서세원은 지난 몇 달간 불화설에 시달렸다. 이들 부부의 갈등은 5월 10일 서정희가 서세원을 폭행 혐의로 경찰에 신고하면서 외부에 알려졌다.



당시 서정희는 서울 청담동 자택 주차장에서 서세원과 말다툼을 벌이던 중 몸이 밀려 넘어지자 서세원을 폭행 혐의로 신고했다. 이에 서세원은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고 서정희는 서세원에 대한 접근금지가처분신청을 냈다.



이들 부부는 1982년에 결혼했다. 서정희는 현재 미국에 머물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서정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