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로, '고백했는데', "네가 웃길래 나 좋아하는 줄" 민간인 사찰했니





 

‘고백했는데’‘브로’.



‘브로(Bro)’의 두번째 싱글 ‘고백했는데’가 4일 정오에 공개됐다.



가사, 가창력, IT 시대, 일반대중들의 현실반영이라는 각각의 컨텐츠를 결합한 ‘브로’의 새 싱글 ‘고백했는데’는 미디엄 템포의 댄스팝이다.



사랑하는 여성의 생일에 사랑고백을 앞둔 한 남성의 심리상태를 가사로 직설적으로 표현하며 공감대를 얻고 있다.



브로 소속사 돌직구 뮤직은 “브로가 온라인에 떠도는 SNS 캡쳐샷을 보고 아이디어를 얻었다”며 “새 싱글 ‘고백했는데’의 가사는 한번이라도 고백을 해보거나 생각해 본 적이 있다면 모두가 공감할 만한 이야기다”고 전했다.



‘고백했는데’ 가사는 ‘오늘 하루 네 소원하나 들어줄게 어떤 것이라도 좋아 괜찮아 말해도 돼 다들어 줄 수 있으니 연락하지 말래 왜 그래 놀랐잖아 누가 들으면 차인 줄 알겠어 한방먹었어 네가 웃길래 나를 좋아하는 줄 굳게 믿고 있었는데 요즘 너무 외롭다며 남자친구랑 헤어졌다며 다시만난대’ 등 재치가 돋보인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백했는데’‘브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