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영철, 두손 번쩍 들더니 "현빈아 미안하다!" 고승덕 패러디 '폭소'

김영철 고승덕 [사진 = MBC 방송 캡쳐]




 

‘밀회’ 김희애 패러디로 눈길을 끈 김영철이 이번에는 고승덕 패러디로 웃음을 자아냈다.





3일 방송된 MBC ‘별바라기’는 꽃미남 특집으로 꾸며져 가수 정준영과 박현빈, 플라이투더스카이가 출연했다.





이날 김영철은 박현빈에게 “‘꽃미남 특집’인데 한 분이 유독 걸린다. 저 분은 그냥 남자 가수인데 화장을 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라며 “현빈아, 미안한데 살 좀 쪘니?”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박현빈은 “제가 제일 꽃미남인데 무슨 말씀이냐”고 말했다. MC 강호동은 “팬들도 있는데 너무한 것 아니냐”고 응수했다.



이에 김영철은 고개를 푹 숙이고 손을 번쩍 든 채 “현빈아, 미안하다”고 외쳤다.



서울시 교육감 선거에 후보로 출마했던 고승덕 변호사가 지난달 3일 서울 강남역사거리 유세에서 “못난 아버지를 둔 딸아, 미안하다. 정말 미안하다”고 외친 것을 패러디한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