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지나 헤이그 "겨울왕국 엘사 역할 낙점" 둘이 닮았나보니…

[사진 ‘원스어폰어타임’ 홈페이지 캡처]




‘조지나 헤이그’.



미국 여배우 조지나 헤이그가 ‘겨울왕국’의 엘사 역할에 낙점됐다.



3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 라이프는 “조지나 헤이그가 여왕 엘사를 연기하게 됐다”고 보도했다.



할리우드 라이프에 따르면 조지나 헤이그가 ‘겨울왕국’의 실사판을 추진 중인 미국 드라마 ‘원스 어폰 어 타임’에서 엘사 역에 캐스팅됐다.



엘사의 동생 안나 역할에는 이미 엘리자베스 라일이 결정됐다. 크리스토프 역에는 스콧 마이클 포스터가 연기할 예정이다.



‘겨울왕국’은 마법으로 왕국을 얼려버린 언니를 자매의 사랑으로 녹인 동생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제71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최우수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했다.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최우수 애니메이션상과 주제가상 등 2관왕에 오르며 흥행과 작품성 모두 뛰어난 영화로 평가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조지나 헤이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