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PC 없이 앱으로 인쇄 … 삼성, 스마트 복합기 출시

PC 없이도 애플리케이션(앱)만 다운로드 받으면 바로 인쇄가 가능한 복합기가 출시됐다. 스마트폰 운영체제인 구글 ‘안드로이드’를 프린터·복사기·스캐너·팩시밀리 기능을 모두 포함한 기업용 복합기에 탑재해 마치 스마트폰을 쓰듯 복합기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는 3일 서울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프린터 업체로는 세계 최초로 안드로이드 OS를 탑재한 스마트 복합기 ‘멀티프레스 X4300 시리즈’ 등 복합기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제품 전면에는 10.1인치 컬러 액정(LCD) 패널이 장착돼 있으며, ‘삼성 스마트 UX 센터’라는 차세대 사용자환경(UX)을 적용해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삼성 스마트 UX 센터에서는 웹 브라우저를 바로 실행해 인터넷에 접속한 뒤 이메일·지도·이미지 등을 바로 인쇄할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이동 중에도 모바일 기기에서 사무실 내 복합기로 인쇄 명령을 내릴 수도 있다. 복합기에서 스캔한 파일을 모바일 기기나 클라우드 서버로 바로 저장할 수도 있다. 김기호 삼성전자 프린팅솔루션 사업부장(부사장)은 “이번에 출시한 삼성 복합기는 모바일 기기가 확대되는 현재 트렌드에 맞게 PC에서 벗어난 독립적인 ‘문서 작업 센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삼성은 앞으로도 기존과는 전혀 다른 차원의 스마트 오피스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