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나진, 김혜지 아나운서와 한글날 결혼 "아나운서 커플 탄생"

 

‘김나진 아나운서’ ‘김혜지 아나운서’. [사진 MBC · tbs 캡처]



‘김나진’ ‘김혜지’.

MBC 김나진 아나운서(34)가 한글날에 백년가약을 맺는다.

김나진 아나운서는 선배 김정근·이지애 아나운서 부부처럼 10월 9일 한글날 서울 명동성당에서 화촉을 밝힌다. 예비신부는 tbs교통방송 김혜지 아나운서(27). 김혜지 아나운서는 tbs라디오에서 오후 8시 ‘주말이 좋다’와 tbs TV에서 수도권 투데이를 진행하고 있다. ‘주말이 좋다’의 김혜지 아나운서 진행자 소개 웹페이지를 보면 ‘tbs교통방송의 아나돌(아나운서+아이돌), 충무로 날라리, 상큼발랄 귀염둥이 아나운서’, ‘서울 아가씨 같지만 고향은 충주고 어릴 적 살던 곳은 충북 음성이니…보면 볼수록 고향 내 나는 포근한 시골아가씨’라고 적혀있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나 1년 반 넘게 연애한 끝에 최근 결혼을 결심했다.

MBC 아나운서 관계자는 “MBC 아나운서국에 또 한 번의 경사가 났습니다. 이번 브라질 월드컵에서 활약 중인 김나진 아나운서가 tbs교통방송의 김혜지 아나운서와 결혼합니다”라고 밝혔다.

김나진 아나운서는 현재 브라질 월드컵 MBC 중계팀에서 활약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나진’ ‘김혜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