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4 브라질] 박주영, 아스널에서 방출…"더 나은 기회가 있길 바란다"

‘방출’ ‘박주영 방출’. [사진 MBC 화면 캡처]




 

‘방출’ ‘박주영 방출’.



박주영 방출이 결정됐다.



27일(한국시간) 박주영이 소속된 잉글랜드 아스널은 공식 홈페이지에 이달로 계약이 만료되는 선수 11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이 명단에는 박주영의 이름이 포함됐다.



박주영은 방출 이후 내달 1일부터 소속팀이 없는 무적 선수가 된다. 박주영과 함께 방출되는 선수는 니클라스 벤트너, 바카리 사냐 등이다.



아스널은 박주영 방출을 결정하면서 “충분한 기회를 주지 못해 아쉬우며 앞으로 더 나은 기회가 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아스널은 이미 지난달 말 박주영을 자유이적 명단에 올려 방출을 암시한 바 있다. 자유이적 명단에 오른다는 것은 새 시즌에 박주영이 포함되지 않는다는 뜻이기 때문이다.



박주영은 2011-2012 시즌을 앞두고 프랑스 모나코에서 아스널로 이적했다. 하지만 아르센 벵거의 부름을 받는데 실패해 경기에서 거의 활약하지 못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방출’ ‘박주영 방출’. [사진 MBC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