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4 브라질] 알제리 러시아, 후반 15분 알제리 동점골…1-1 팽팽

‘알제리 러시아’. [사진 KBS 화면 캡처]


‘알제리 러시아’.



알제리 이슬람 슬리마니(스포르팅 리스본)이 동점골을 성공시켰다.



알제리는 27일(한국시간) 브라질 쿠이치바의 아레나 다 바이사다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컵 조별리그 H조 최종전 러시아와 경기서 현재 1-1로 동점을 만들었다.



알제리는 러시아의 반칙으로 얻은 프리킥 찬스에서 골문으로 높이 올라온 크로스를 슬리마니가 헤딩으로 밀어넣으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러시아의 선제골은 전반 6분 만에 터졌다. 알렉산드르 코코린(디나모 모스크바)이 선제골을 터뜨리며 알제리에 1-0으로 앞서나갔다.



반면 알제리는 전반 28분 코너킥 상황에서 슬리마니의 헤딩이 골키퍼 손에 걸려 빗나가는 등 전체적으로 골 득점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1골 차 리드를 점한 러시아 역시 추가골을 위해 알제리의 골문을 두들겼으나 득점 없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



후반 15분 슬리마니가 동점골을 터뜨리며 1-1 균형을 맞췄다.



온라인 중앙일보

‘알제리 러시아’. [사진 K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