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법사위장 이상민 교문위장 설훈

19대 국회 후반기 상임위원회와 상설 특별위원회 위원장단의 윤곽이 드러났다. 새정치민주연합은 19일 열린 의원총회에서 새정치연합 몫 상임위원장 후보자 8명을 발표했다. 법제사법위원장에 이상민(대전 유성) 의원을 내정했다.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엔 설훈(부천 원미을) 의원과 박주선(광주 동구) 의원이 1년씩 맡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위원장도 1년은 김동철(광주 광산갑) 의원이, 이후 1년은 노영민(청주 흥덕을) 의원이 맡는다.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새누리당은 지난달 29일 정우택 정무위원장, 김광림 정보위원장 후보자 등 10명의 위원장 후보자 명단을 발표했다. 다수당 원내대표가 맡는 운영위원장엔 이완구(충남 부여-청양) 의원,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장엔 홍문종(경기 의정부을) 의원이 각각 지명됐다. 양당이 후보자를 내정했지만 최종 확정은 국회 본회의에서 무기명 투표를 통해 이뤄진다. 하지만 여야가 정보위의 일반 상임위 전환 등에 대한 이견으로 본회의 날짜를 잡지 못하고 있어 원 구성 협상이 타결된 뒤 최종 결정까지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새정치연합은 의원총회에서 ▶법사위 전해철 ▶정무위 김기식 ▶미방위 우상호 의원 등 각 상임위 간사 명단도 발표했다. 새누리당은 홍일표·이한성 의원이 1년씩 법사위 간사를 맡기로 했고, 미방위 간사는 조해진 의원이다.

박성우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