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동작구 상도파크자이, 넓은 녹지공간과 그린 조망권 갖춰

GS건설은 서울 동작구 상도동 363-2번지 일대 상도10구역을 재개발한 상도파크자이(조감도) 아파트를 분양한다. 상도파크자이는 지하 2층~지상 25층 7개 동 규모로 전용면적 38~84㎡ 471가구다. 이 중 조합원 몫을 제외한 71~84㎡ 95가구가 일반 청약자 몫이다.

상도파크자이가 들어서는 상도동 일대는 신규 아파트 공급과 강남 생활권 배후 주거지로 최근 2~3년간 지속적으로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동작구 중앙부에 위치하고 있다. 서울 지하철 7호선 장승배기역이 바로 단지 앞에 있다.

지하철 1·9호선 노량진역도 반경 1㎞ 내에 있다. 올림픽도로 등 주요 간선도로를 이용해 도심 및 강남권으로 이동하기 편리한 편이다.

GS건설은 전체 사업부지 중 40% 정도인 1만2534㎡를 기부 채납해 공원으로 조성한다. 도심 아파트로는 보기 드문 풍부한 녹지공간과 그린 조망권을 갖추게 됐다.

단지의 개방감을 높이기 위해 1층을 비우는 필로티 설계를 도입했고, 계단식의 지형을 활용한 데크형 설계를 선보인다.

 상도파크자이는 20일 마포구 합정동 서교자이갤러리에 모델하우스를 열고 24일 특별공급, 25일은 1·2순위, 26일은 3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입주는 2016년 8월 예정.

분양 문의 1661-3289.  

황정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