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시흥 목감 한양수자인, 신안산선 목감역·강남순환도로 호재

경기도 시흥시 논곡·목감동 일대에 17년만의 민간분양 아파트가 분양된다. 한양이 분양하는 목감 한양수자인(조감도)이다. 지상 18~27층의 536가구다. 전용면적 59㎡형 376가구, 71㎡A형 27가구, 71㎡B형 27가구, 84㎡형 106가구로 구성된다.

 교통 호재가 있고 도로망이 잘 갖춰져 있다. 인근에 신안산선 목감역이 개통될 예정이다. 개통되면 서울의 주요 업무 밀집지역으로 다니기 편리해진다. 여의도까지 20분대, 강남과는 30분대에 갈 수 있다. 목감IC가 승용차로 3분 거리에 있어 제3경인고속도로와 서해안고속도로, 서울외곽고속도로 등을 이용할 수 있다. 2016년 강남순환도로(남부간선)가 개통(예정)되면 강남과의 시간 거리가 30분대로 짧아진다.

이 아파트는 시흥 목감지구와 광명 역세권지구(KTX광명역 인근)의 생활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가구업계의 공룡으로 불리는 이케아(IKEA)가 한국 첫 매장인 광명점을 12월 오픈할 예정이다. 롯데아울렛도 연말 개장을 앞두고 있다. 창고형 할인매장인 코스트코(광명점)는 이미 운영되고 있다.

목감초등과 논곡중이 가까워 교육환경이 괜찮다. 물왕저수지·운흥산 등이 주변에 있다. 견본주택은 이달 중 KTX 광명역 인근에 문을 열 계획이다. 분양 문의 1899-2667.

황정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