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채림 소속사 "10월 결혼 맞다"…재혼 공식 인정



‘가오쯔치’ ‘채림’. [사진 웨이보]






 

‘가오쯔치’ ‘채림’.



배우 채림(35)이 10월의 신부가 된다.



채림의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17일 “본인과 통화한 결과 결혼이 맞다”고 발표했다.



이어 “상견례를 마친 것도 맞으나 아직 결혼 날짜를 정하진 않았다. 10월은 맞다”고 덧붙였다.



채림과 가오쯔치(33)는 3월 자신들의 웨이보를 통해 열애사실을 공개했다. 당시 채림은 “많은 분들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제가 꿈꾸던 봄날이 왔습니다. 여러분들도 따사로운 햇살이 가득한 봄날 되시길 바랍니다”는 글을 게재했다. 두 사람은 중국 CCTV 드라마 ‘이씨가문’ 촬영 과정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채림은 2003년 가수 이승환과 결혼했으나 3년 뒤인 2006년에 이혼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가오쯔치’ ‘채림’. [사진 채림 웨이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