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 러시아전 거리응원 교통통제 구간은 어디?

‘거리응원 교통통제’. [중앙포토]




‘거리응원 교통통제’.



한국과 러시아의 2014 브라질월드컵 예선전이 열리는 18일 오전 서울에서 대규모 거리응원이 펼쳐진다.



축구 국가대표팀 서포터즈 ‘붉은악마’는 18일 광화문 광장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거리응원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또 경기 시작과 동시에 브라질, 서울 광화문, 부산 해운대에서 희망의 메시지가 담긴 대형 플래카드도 공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밖에 서울 강남 영동대로에서도 대규모 응원전이 계획되어 있다.



이에 따라 경찰은 17일 오후 10시부터 경기 당일인 18일 오후 2시까지 영동대로 왕복 14차선 도로 중 삼성역사거리→코엑스사거리 방향의 7개 차로를 전면 통제하고, 반대편 7개 차로는 가변 차로로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화문 광장은 응원 참가 인원 규모에 따라 차량 통행이 단계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경찰은 거리응원이 안전하게 열릴 수 있도록 시민들의 질서 준수와 협조를 당부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거리응원 교통통제’.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