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비정상회담' 전현무-성시경-유세윤, 전 세계 청년들과 '난상 토론'



전현무, 성시경, 유세윤이 전 세계의 젊은이들과 난상 토론을 펼친다.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국경 없는 청년회-비정상회담’이 다음달 7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 된다.



‘비정상회담’은 전현무, 성시경, 유세윤 등 세 명의 MC와 한국에 살고 있는 세계 각국의 젊은이 10여 명이 하나의 주제를 놓고 토론을 벌인다. 주제는 최근 이슈로 떠오른 20~30대들의 고민 중 하나를 선택해 진행한다.



‘국경 없는 청년회-비정상회담’의 제작진은 “한국을 대표하는 스타들과 한국에서 살아가고 있는 전 세계 젊은이들이 현실적인 고민을 두고 토론하는 모습을 통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싶다. 고개를 끄덕이게 하면서도 유쾌한 웃음을 함께 선사해드리려는 게 제작진의 의도”라고 밝혔다.



‘국경 없는 청년회-비정상회담’은 다음달 7일 오후 11시 JTBC에서 첫 방송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국경 없는 청년회-비정상회담’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