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산장미팅' 임성언 "7월 드라마로 컴백"…힘들어서 선택한 건



‘임성언’. [사진 tvN ‘그 시절 톱10’ 캡처]








 

‘임성언’.





임성언(30)이 2년 반 만에 방송에 출연해 근황을 공개한다.



임성언은 11일 방송예정인 tvN 예능프로그램 ‘그 시절 톱10’에 출연해 최근 근황을 전했다.



임성언은 “공백기 동안 TV를 멀리하게 됐다”며 “‘요즘 뭐하냐’는 말이 가장 듣기 괴로웠다”고 생생한 심경을 밝혀 이목을 끌었다. 또 바리스타 등 생활 패턴을 바쁘게 만들기 위해 도전했던 경험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풀어냈다.



이어 임성언은 “7월 드라마로 컴백한다”며 “그간 여전히 관심을 갖고 기다려주신 팬들께 감사하다. 쉬는 동안 준비한 게 많다. 연기를 통해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임성언은 2003년 ‘산장미팅-장미의 전쟁’에 출연해 인기를 끌었다. 당시 큰 눈과 매력적인 보조개로 남성 출연자들에게 장미 몰표를 받고, 팬 카페 회원 수 16만 명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독차지했다.



이후 연기자로 전향, 드라마 ‘하얀거탑’ ‘롤러코스터’와 영화 ‘므이’ 등 다양한 작품에서 주조연급으로 활동을 펼치다가 ‘부탁해요 캡틴’을 끝으로 2년이 넘는 휴식기를 가진 바 있다.



임성언이 출연한 '그 시절 톱10'은 11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임성언’. [사진 tvN ‘그 시절 톱10’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