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님과 함께' 박원숙, 남편 임현식에 "동침해볼까?" 파격 발언

‘밀당의 고수’ 박원숙이 ‘동침’을 제안해 남편 임현식의 마음을 흔들어놨다.



JTBC ‘님과 함께’를 통해 박원숙과 가상 재혼생활을 하고 있는 임현식이 그의 실제 사위 3명과 남해를 방문했다. 아슬아슬하게 ‘밀고 당기는’ 장인 임현식-장모 박원숙의 관계를 확실하게 밀어주고자 ‘동침 응원단’ 자격으로 사위들이 총출동한 것이다.



임현식과 사위들은 박원숙의 마음을 얻기 위해 나무 옮겨심기 등 그녀의 정원 꾸미기에 발 벗고 나섰다. 뿐만 아니라 임현식의 세 사위는 장인-장모의 동침이 성사될 수 있도록 자진해 집 앞마당에 텐트를 치고 야외취침을 시도하는 등 깨알같은 노력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박원숙은 사위들이 친 텐트 앞에서 이야기꽃을 피우다 “이상하게 텐트를 보면 설렌다”며 임현식에게 “우리 둘이 동침해볼까?”라며 파격적인 제안을 해 남편 임현식의 가슴에 사랑의 불씨를 당겼다는 후문이다.



마침내 남편 임현식에 한 뼘 더 마음을 열고 다가선 박원숙, 과연 애정 전선의 변화가 ‘동침’으로 이어졌을지 11일 오후 11시 JTBC 재혼 미리보기 ‘님과 함께’에서 확인해볼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