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승기 눈 부상, ‘너포위’ 촬영 중단 “절대 안정 필요”





 

‘이승기 눈 부상’.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SBS 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너포위) 촬영 중 사고를 당했다.



SBS는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승기가 ‘너포위’ 촬영을 하던 중 소품용 가까 칼에 눈을 찔렸다. 11일 예정됐던 방송은 스페셜 특집으로 대체 편성했다”고 밝혔다.



이승기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고 촬영 복귀에 의지를 보였지만, 의사의 특별 권고로 촬영장에 복귀하지 못했다. 이승기는 '각막 손상 및 안구 내 전방출혈' 판정을 받고 절대 안정을 취하라는 의사의 진단을 받았다.



이승기는 “갑작스럽게 발생한 사고로 인해 촬영을 중단할 수밖에 없어 안타깝다”며 “하루라도 빨리 ‘너포위’를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승기 눈 부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