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리핀 대통령 전 연인 그레이스 리 “쌍꺼풀 다 풀려서…”





 

‘그레이스 리’



필리핀 대통령의 전 연인 그레이스 리의 근황이 공개됐다.



10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아키노 필리핀 대통령의 전 연인으로 알려진 그레이스 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레이스 리는 키와 몸무게를 묻는 질문에 “162㎝에 49㎏”이라고 답했다.



이어 “성형을 했냐”고 묻는 질문에 “눈을 집었다. 지금은 (쌍꺼풀)이 다 풀려서 고민이다. 얼굴이 더 작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필리핀 대통령 전 연인 그레이스 리는 2012년 아키노 필리핀 대통령의 연인으로 밝혀져 필리핀과 대한민국 국민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그레이스 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