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다시 열린 투표함



안양시장 선거 개표소인 안양초등학교에서 부정개표 의혹이 제기돼 5일 재개표가 이뤄졌다. 재개표가 완료된 투표용지들이 놓여 있다. 박달1동 3·4투표소 투표함의 득표 수가 별도 입력되지 않고 3투표함에 중복 처리된 것에 대해 새정치민주연합 최대호 후보 측이 이의를 제기했다. 재개표 결과 승부는 바뀌지 않았고 새누리당 이필운 후보가 932표 차로 당선됐다. [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