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백상 비하인드] 김수현, 전지현 향한 ‘매너손’ 센스있네





배우 김수현이 전지현에게 '매너손'을 지켰다.



두 사람은 지난 27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5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이후 오랜만에 만났다.



전지현은 TV 부문 대상을 수상했고 김수현은 TV·영화 부문 인기상과 영화 부문 신인상까지 거머쥐는 등 무려 3관왕을 차지했다. 이들은 이날 시상식이 모두 종료된 후 무대에 올라 기념 사진을 찍었다. 특히 '별에서 온 그대' 이후 볼 수 없었던 두 사람의 조합이 카메라에 담겨 눈길을 끌고 있다. 김수현(도민준)은 전지현(천송이)의 어깨를 감싸는 듯 '매너손'을 지켜 미소 짓게 한다.



김수현과 전지현은 마침 나란히 앉아 도란도란 이야기 꽃을 피우며 재미있는 시간을 보냈다.



김진석 기자

사진=특별취재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