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죽었다던 사람이 살아나?'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사망자수 7→6→5→6명 오락가락

   
▲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26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시외버스종합터미널에서 서은석 일산소방서장이 화재 사고 개요와 피해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죽었다던 사람이 살아나?'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사망자수 7→6→5→6명 오락가락

소방본부 "심폐술로 부상자 소생…고령자 많아 사망 더 늘 수도"

  경기도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관련 소방재난본부의 발표 사망자 수가 '늘었다 줄었다' 하는 등 혼선을 빚고 있다.

  경기소방재난본부는 26일 오전 9시께 고양종합터미널 지하 1층 푸드코트 공사현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오후 3시 현재 6명이 숨지고 40여 명이 부상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들이 유독가스를 마셔 많은 인명피해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기소방재난본부는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고양종합터미널 화재로 7명이 숨지고 20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10분 뒤 경기 일산소방서는 현장 브리핑에서 사망자 수를 6명으로 발표했다. 소방본부 상황실과 현장에서 파악한 사망자 수가 달랐다.

 오후 1시께 본부는 사망자 수를 6명으로 정정했다.

 유독가스를 마셔 위독한 1명을 동국대 일산병원으로 이송, 숨진 것으로 파악됐으나 심폐소생술(CPR)을 통해 호흡이 돌아왔다고 설명했다.

 20여 분 뒤엔 일산 백병원으로 이송된 1명이 같은 응급처치로 살아났다며 사망자 수를 5명으로 또 줄여 발표했다.

 그러나 동국대 일산병원에서 CPR로 호흡을 되찾은 1명은 결국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사망 판정을 받았다.

 소방본부는 다시 사망자 수를 정정해 오후 2시 현재 6명이라고 밝혔다.

 그 사이 부상자 수는 늘어 40명이 넘는 것으로 집계됐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소방에서 사망은 추정이고 사망 판정은 의사가 한다"며 "부상자 상태가 시시각각 변하고 일부 중상자 가운데 고령자들이 있어 추가 사망까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사망자 명단>(26일 오후3시 현재)

 ◇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 이강수(50·KD운송그룹 고양권운송지사장) ▲ 김선숙(48·여·KD운송그룹 직원) ▲ 김탁(37) ▲ 미상(46)



 ◇ 동국대 일산병원

 ▲ 정연남(49·여)

 

 ◇ 명지병원

 ▲ 김정숙(57·여)

사진=연합(고양종합터미널 화재)



 

[인기기사]

·수원 광교 타워크레인 붕괴사고는 '예고된 인재?' [2014/05/25] 

·[성남시장] 새누리 신영수 46% 새정치 이재명 44.1% [2014/05/25] 

·김경희 이천시장 후보, 로고송에 율동까지..눈치없는 선거운동 '비난' [2014/05/25] 

·[평택시장] 새누리 공재광 43.1% 새정치 김선기 39.8% [2014/05/25] 

·일산 고양종합터미널 대형 화재 발생…사망 5명·부상 3명..진화완료(3보) [2014/05/26]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