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준금 "남편과 이혼한 이유, 친구처럼 못 지냈다…지상렬은?"



 
배우 박준금이 자신의 이혼에 대해 언급했다.

21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에 출연한 박준금은 방송인 지상렬과 커플로 등장했다. 두 사람은 가상 부부로 생활하게 된다.

이날 방송에서 박준금은 9년 전 이혼 사실을 밝혔다. 그는 “결혼 생활을 12년 했다. 그런데 남편과 친구처럼 못 살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만약 다시 결혼을 하게 된다면 어떤 사람을 만날지 생각해봤다. 대화가 잘 되고 친구 같은 사람이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지상렬과의 가상 결혼 생활에 대해서는 “난 이혼의 상처가 있는 사람이고 지상렬은 노총각이다”면서 “남녀가 만나 따뜻할 수 있다는 걸 얻어 가면 성공한 커플이 되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JTBC ‘님과 함께’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