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한군, 연평도 인근 항해하던 우리 함정에 포격…한국군도 대응 사격

 
북한군이 연평도 인근 서해 NLL 이남 수역을 항해하던 우리 해군 함정에 포격을 가했다.

합동참모본부는 22일 오후 6시경 연평도 서남방 14㎞ NLL 이남 우리 측 수역에서 초계 임무를 수행 중이던 해군 2함대 소속 초계함에 북한군이 포격을 했다고 밝혔다. 함정 인근에 포탄 2발이 떨어졌으나 별다른 피해는 입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북한군이 쏜 것은 해안포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에 우리 군도 인근에 있던 북한군 경비정에 즉각적으로 대응해 함포 사격을 수차례 실시했으며 북한군의 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

한편 군은 오후 6시20분부터 인근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을 복귀토록 하는 한편 연평도 주민들도 긴급대피 조치했다. 군은 “북한군의 동향을 면밀히 예의 주시하며 추가도발에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북한은 해군이 20일 서해북방한계선(NLL)을 침범한 북한 경비정과 단속정에 경고 사격을 한 것을 북한군이 ‘군사적 도발’로 규정하고 우리 함정에 대해 군사적 타격을 가하겠다고 위협한 바 있다. 북한군 서남전선사령부는 21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이 시각부터 서남전선 열점수역에 나와 제멋대로 돌아치는 크고 작은 괴뢰해군 함정들은 직접적인 조준타격 대상으로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에 앞서 해군은 20일 북한 단속정 1척과 경비정 2척이 서해 연평도 인근 NLL을 침범하자 고속정을 보내 경고통신을 하고 함포 10발의 경고사격을 했다.

유성운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