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욘세 제이지, 제이지 외도 한두번이 아냐? "이혼 소송 가나"

‘비욘세’ ‘제이지’ ‘이혼’. [사진 비욘세 인스타그램]
 

‘비욘세’ ‘제이지’ ‘이혼’.



팝스타 커플 비욘세와 제이지의 이혼소식이 알려졌다.



미국 ‘라이프 앤 스타일 매거진은 21일(현지시간) “비욘세와 제이지가 이혼을 앞두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비욘세와 제이지는 10억 달러(한화 약 1조256억원)의 재산분할소송과 딸인 블루 아이비의 양육권 소송을 펼칠 가능성이 있다.



또 제이지가 여러 여자들과 외도를 했고 두 사람의 부부싸움과 비욘세의 질투가 이번 이혼의 원인일 것이라 예측했다.



과거 비욘세는 인터뷰를 통해 “제이지는 가장 이기적인 사람이다. 내 동생 솔란지 노울스 역시 늘 제이지를 의심하고 있었다”고 밝힌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비욘세’ ‘제이지’ ‘이혼’. [사진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