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디오스타 윤하, 허리 벨트 풀리자 "아예 떨어뜨려버렸다…" 사진 보니



‘윤하’ ‘라디오스타’.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라디오스타 윤하’.



가수 윤하가 무대에서 노래하던 중 벨트가 풀렸던 사연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가수 배철수, 김현철, 윤하, 개그맨이 출연해 솔직담백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윤하는 과거 음악방송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던 중 벨트가 풀어진 사건에 대해 언급했다.



윤하는 “매니저가 여자들은 허리를 더 조여야 한다고 해서 무대에 올라가기 직전에 벨트를 한 단계 더 조였다”고 말했다.



이어 “노래를 부르는데 갑자기 벨트가 풀리더라. 어떻게 하면 더 자연스러울까 고민하다가 고음 올라가는 부분에서 벨트를 쳐서 떨어뜨렸다”고 설명했다.



한편 “벨트는 주워갔느냐”는 MC들의 질문에 윤하는 “줍지 않고 태연하게 퇴장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라디오스타 윤하’.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