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수지 "2AM 창민과 커플될 수 있을까? 이정의 계획 들어보니"

[사진 KBSN]




 

2AM 멤버 창민과 전 리듬체조 국가대표 선수 신수지가 커플이 될 수 있을까.



15일 경기도 남양주시 남양주체육문화센터 어린이 축구장에서 열린 KBSN ‘날아라 슛돌이’ 시즌6의 현장공개 및 기자간담회에 가수 이정과 창민, 신수지가 참석했다.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창민은 “아이들이 예쁜데 그중 어린이 축구단 홍일점 이효린이 정말 예쁘다. 나중에 효린이 같은 딸을 낳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이정은 “내가 요즘 계획한 게 있는데 바로 신수지와 창민을 커플로 만드는 것이다. 두 사람을 못살게 굴어서 나를 멀리하는 대신에 둘이 사이가 좋아지게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둘이 딸을 낳게 하겠다. 그러면 창민의 바람이 이뤄질 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날아라 슛돌이’ 시즌6은 미취학 아이들이 축구 경기를 통해 성장하는 모습을 담았다. 2014 브라질 월드컵에 맞춰 5년 만에 부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