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주 유골 발견, 비닐에 묶여 있는 420여 구의 유골들…"대체 무슨 일?"

[사진 청주시]
 

‘청주 유골 발견’.

충북 청주의 한 축구공원 조성 현장에서 유골이 무더기로 발견됐다.



13일 청주 흥덕구 휴암동 흥덕지구 축구공원 공사 현장에서 문화재 발굴조사 중 유골 30여 구를 발견했다는 경찰 신고가 들어왔다. 발견자는 공사현장 소장 조모(45)씨 등 직원들이었다.



청주시는 다음날 오전 추가 발굴에 나섰고 총 420여 구의 유골을 발견했다. 발견 당시 유골들은 비닐에 25구 정도씩 묶여 싸여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청주시 관계자는 “확인 결과 축구공원 건설 공사가 진행되는 현장이 예전에 공동묘지 터였다” 며 “1993년 산남 2택지지구개발 당시 무연고 분묘의 유골을 모셔서 이곳 공동묘지에 매장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에 발굴된 유골은 매장 당시 이장 공고를 하는 등 적법한 절차에 따라 매장됐다”면서 “앞으로 관계 법령에 따라 입찰을 통해 처리 업체를 선정해 화장 처리한 뒤 납골당에 봉안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청주 유골 발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