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종국 스캔들, "대상이 이진이었나 성유리였나? 사실은…"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송종국 스캔들’.



송종국이 과거 스캔들에 대해 해명했다.



1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MC 윤종신은 “이천수가 자서전에 ‘어떤 선배가 가식적이고 여자를 밝힌다’고 썼더라”고 언급, 김구라는 “직접 실명을 언급한 것은 아니지만 많은 사람이 송종국이라고 유추했다”고 거들었다.



송종국은 “이천수가 그럴 애가 아닌데…”라며 “아마 스캔들이 연속으로 터져 이런 얘기가 나온 것 같다”고 해명 아닌 해명을 했다.



이에 안정환은 “과거 송종국 별명이 안개였다. 쥐도 새도 모르게 조용히 다녀서”라고 폭로, 김성주는 “그 때 스캔들 대상이 이진이었나? 성유리였나”라고 물어 송종국을 당황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