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지성 김민지 "7월 27일 화촉" 전격 은퇴 선언…왜?

박지성 김민지 [사진 = 중앙일보 포토 DB]




‘박지성’ ‘김민지’.



축구선수 박지성이 전격 은퇴를 선언해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4일 경기도 수원시 박지성 축구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박지성은 “오늘은 공식적으로 선수 은퇴를 말씀드리려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박지성은 “이번 시즌 동안 은퇴를 한다. QPR로 돌아간다 많은 얘기가 있었는데 2월부터 생각을 했다. 더는 지속적으로 축구를 할 수 없을 것이라 생각했다”라며 “무릎 상태가 너무 안 좋았다. 그런 상태로 경기를 할 수 없을 것이라 생각해 은퇴 발표를 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특별히 후회가 되는 것은 없다. 다만 부상을 안당했으면 좋았을 걸 하는 생각은 있지만 특별히 아쉽거나 눈물이 나지는 않는다. 나도 눈물이 날까 생각했는데 어제까지도 눈물이 안나왔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이날 기자회견장에는 박지성의 부모님과 연인인 김민지 전 아나운서가 함께했다.



박지성은 두 사람이 7월 27일 웨딩마치를 올린다고 밝혔다.



박지성 김민지 소식에 네티즌은 “박지성 김민지 축하해요”, “박지성 김민지 잘 어울린다”, “박지성 김민지 캡틴 사랑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