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금수원 집결한 구원파 "검찰 각오하라"



13일 경기도 안성시 금수원 입구에 구원파 신도들이 유병언 청해진해운 회장의 장남 대균씨에 대한 체포영장 집행을 막기 위해 몰려 있다. 이들은 피켓을 들고 “종교탄압 유혈사태 검찰은 각오하라” “순교도 불사한다”는 등의 구호를 외쳤다. 또 비디오카메라, 스틸카메라 등으로 이곳에 온 기자 등을 모두 촬영·녹화했다.



김상선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