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예특종' 대한민국 최초의 한류스타 '김시스터즈' 근황 공개

[사진 JTBC ‘연예특종’에서 ‘김시스터즈’ ]


1960년대에도 미국과 유럽을 넘나들며 활동하던 한류스타가 존재했다.



미국 최고의 인기프로그램 ‘에드설리번 쇼’에 22회 출연, 라이프지에 특집 기사까지 실린 이들은 대한민국 최초의 한류스타다. ‘김시스터즈’는 미 8군부대에서 큰 인기를 얻으며 라스베이거스로 성공적인 진출을 했다.



JTBC ‘연예특종’미국 라스베이거스에 거주하고 있는 ‘김시스터즈’의 맏언니 김숙자 씨의 현재 근황을 전한다.



김숙자 씨는 “아버지가 이북으로 끌려가던 중 총에 맞아 사망했고, 홀로 남은 어머니를 통해 노래와 악기를 배웠다”며 충격적인 과거를 회상했고, “김시스터즈의 일대기가 영화로 제작되고 있는데 잘 되면 한국에 올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JTBC ‘연예특종’ ‘박수홍의 연예홍신소’는 9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