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라질 월드컵 축구 대표팀 프로필

축구대표팀 명단 (23명)



GK=정성룡(수원) 김승규(울산) 이범영(부산)

DF=김진수(니가타) 윤석영(퀸즈파크레인저스) 김영권(광저우 헝다) 황석호(산프레체 히로시마) 홍정호(아우크스부르크) 곽태휘(알 힐랄) 이용(울산) 김창수(가시와레이솔)

MF= 기성용(선덜랜드) 하대성(베이징 궈안) 한국영(가시와 레이솔) 박종우(광저우 부리) 손흥민(레버쿠젠) 김보경(카디프시티) 이청용(볼턴) 지동원(아우크스부르크)

FW= 구자철(볼프스부르크) 이근호(상주) 박주영(왓포드) 김신욱(울산)



포지션

이름(나이소속)

신체조건(키/체중)

A매치 기록(출전 득실점)

월드컵 아시아 예선 기록

20자평(플레이 특징 등)

역대 월드컵 본선 기록

홍감독과 인연 맺은 시점



GK



정성룡(29수원 삼성)


190cm/86kg

59경기 54실점

14경기 10실점

홍명보호의 주전 골키퍼. 2010 남아공월드컵 경험.

2010 남아공 4경기 8실점

2012 런던올림픽



김승규(24울산 현대)

187cm/80kg

5경기 6실점

0경기

반사신경과 공중볼 처리가 탁월한 정성룡의 경쟁자.

첫 출전

2009 이집트 U-20 월드컵



이범영(25부산 아이파크)

199cm/94kg

0경기

0경기

2012 런던올림픽 동메달의 주역. 승부차기 전문 골키퍼.

첫 출전

2009 이집트 U-20 월드컵



DF



김진수(22알비렉스 니가타)


177cm/67kg

9경기

0경기

첫 출전

청소년 대표 때부터 손흥민과 왼쪽 지배.

2013 동아시안컵



윤석영(24퀸즈파크레인저스)

182㎝/74㎏

2경기

1경기

런던올림픽에서 전 경기 풀타임 출장. 지난 3일 잉글랜드 무대 데뷔골도.

첫 출전

2009 이집트 U-20 월드컵



김영권(24광저우 헝다)

187cm/74kg

19경기 1골

3경기 0골

홍정호와 함께 부동의 중앙 수비수.

첫 출전

2009 이집트 U-20 월드컵



황석호(25히로시마 산프레체)

182㎝/71㎏

3경기

0경기

중앙과 측면, 다양한 포지션 소화가 가능한 멀티 자원

첫 출전

2012 런던올림픽



홍정호(25아우크스부르크)

188㎝/77㎏

23경기 1골

5경기

홍명보 감독의 후계자. 가장 신뢰하는 중앙 수비수.

첫 출전

2009 이집트 U-20 월드컵



곽태휘(33알 힐랄)

185cm/80kg

33경기 5골

10경기 1골

경험 많은 베테랑. 홍명보호의 최고령 선수.

첫 출전

2013년 A매치 크로아티아전



이용(28울산 현대)

180㎝/74㎏

10경기

0경기

홍명보호 출범 후 부동의 오른쪽 풀백.

첫 출전

2013 동아시안컵



김창수(29가시와 레이솔)

179㎝/72㎏

8경기

2경기

런던올림픽 이어 브라질월드컵도 본선 직전 발탁.

첫 출전

2008 베이징올림픽(코치와 선수)



MF



기성용(25선덜랜드)

186cm/75kg

56경기 5골

9경기 0골

허리를 책임지는 키 플레이어. 중장거리 패스도 일품.

2010 남아공 4경기

2008 베이징올림픽(코치와 선수)



하대성(29베이징 궈안)

182cm/73kg

12경기

2경기

공격지원과 수비가담 공히 평균 이상.

첫 출전

2013년 동아시안컵





한국영(24가시와 레이솔)

183cm/73kg

8경기 0골

1경기 0골

궂은 일을 도맡아하는 신 진공청소기.

첫 출전

2012 런던올림픽



박종우(25광저우 부리)

180cm/74kg

10경기

2경기

첫 출전

런던올림픽 당시 기성용 짝으로 만점 활약.

2009년 이집트 U-20 3개국 친선경기



손흥민(21레버쿠젠)

183cm/78kg

23경기 6골

9경기 1골

차세대 공격 리더. 평가 이적료 204억 원은 A팀 넘버원.

첫 출전

2013 A매치 아이티전



김보경(24카디프시티)

178cm/73kg

26경기 3골

6경기 1골

박지성이 후계자로 지목한 공격 기대주.

2010 남아공 0경기 0골

2009 이집트 U-20 3개국 친선대회



이청용(26볼턴)

180cm/69kg

53경기 6골

5경기 0골

대체 불가능한 홍명보호의 오른쪽 날개 붙박이.

2010 남아공 4경기 2골

2008 베이징올림픽(코치와 선수)



지동원(22선덜랜드)

186cm/75kg

26경기 8골

11경기 1골

공격 전 포지션 소화 가능. 컨디션 회복이 관건.

첫 출전

2010 광저우아시안게임





FW



구자철(25마인츠)

182cm/73kg

35경기 12골

8경기 2골

대표팀 공격의 물꼬를 트는 역할. 가장 유력한 주장 후보.

첫 출전

2009 이집트 U-20 월드컵





이근호(29상주)

177cm/75kg

62경기 18골

12경기 3골

공간 침투 전문가. 동갑내기 절친 박주영과 찰떡 호흡.

첫 출전

2008 베이징올림픽(코치와 선수)



박주영(29왓퍼드)

182cm/75kg

62경기 24골

7경기 6골

홍명보 감독이 가장 신뢰하는 공격수. 23명 스쿼드 중 최다 득점자.

2006 독일 1경기 0골 /2010 남아공 3경기 1골

2006 독일월드컵(코치와 선수)



김신욱(26울산)

196cm/93kg

26경기 3골

8경기 1골

A팀 최장신 골잡이. 홍명보호의 유일한 고공 무기.

첫 출전

2013 동아시안컵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